로그인회원가입온라인상담
  • 보성군, 농촌유휴시설활용 창업지원 사업 선정… 전남 유일

  • 작성일 2021-02-04 10:23:44 | 수정일 2021-02-04 10:23:44
  • 지역자원 활용한 6차 산업으로 발전 기대



  • 보성군은 전남에서 유일하게 농림축산식품부 공모 ‘21년 농촌유휴시설활용 창업 지원사업’ 신규지구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농촌유휴시설활용 창업지원사업’은 농촌지역의 유휴시설을 창업 공간 및 사회적 서비스 제공 공간으로 활용하여 농촌의 일자리 창출 및 활력증진을 목적으로 진행되는 사업이며, 올해는 전국에서 10개소가 선정됐다. 

    보성군은 이번 사업 선정으로 북부 4개 면의 유일한 시장인 복내 5일시장 내 비어있는 상점을 활용하여, 지역 특산품과 전통차를 함께 판매하는 복합 카페를 만들 계획이다.  

    이번 공모사업에 지원한 사단법인 한국천연염색 숨의 심향란 관장은 “천연염색, 명품 보성 삼베를 살리고, 6차 산업까지 연계될 수 있도록 농가레스토랑, 전통한옥체험 등을 활성화 시켜 농촌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겠다.”라면서 “성공적인 사업추진으로 보성의 숨은 매력을 알리는 데에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21년 농촌유휴시설활용 창업지원 사업은 개소 당 4억 5천만 원 내외의 리모델링 사업비가 지원된다.  

    보성군은 이번 사업으로 전통시장 활성화와 주변 관광지인 주암호생태습지, 주암호생태관, 천연염색공예관 등과 연계한 관광 활성화와 농촌 일자리 창출 효과 등을 기대하고 있다.  

    관리자 news@jeolla.com
  • Facebook Twitter KakaoStory Naver NaverBand


  • Today

  •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