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온라인상담
  • 광산구, 수해 복구·태풍 대비 모래주머니 제작 ‘구슬땀’

  • 작성일 2020-08-10 06:51:21 | 수정일 2020-08-10 06:51:21


  • 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는 9일 비상용 모래주머니 3000개를 긴급히 제작했다. 광산구 공무원 50여명은 이날 송정IC 공영차고지에서 주황색 비닐봉투에 흙 1kg을 눌러 담아 방수용 모래주머니를 만들었다. 제작한 모래주머니는 이번 집중호우로 무너진 제방의 응급복구와 10일 오후부터 영향을 줄 제5호 태풍 ‘장미’로 우려되는 추가 침수 피해를 막는 용도로 쓰인다. 


    관리자 news@jeolla.com
  • Facebook Twitter KakaoStory Naver NaverBand


  • Today

  • 이달의 뉴스

  • Today
  • 이달의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