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온라인상담
  • 광양백운초, 모두가 함께하는 등교 환영행사

  • 작성일 2020-05-27 15:50:32 | 수정일 2020-05-27 15:50:32


  • 광양백운초(교장 김미숙)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여파로 개학 연기와 온라인 수업을 진행하였고 드디어 27일, 1~2학년 1차 등교개학이 시작되었다. 

    이에 학생들의 등교를 환영하는 행사가 열렸다.이른 아침부터 전 교직원이 함께 교문 앞에서 마스크를 착용한 채 등굣길 학생들을 맞이했다. ‘너희가 꽃’, ‘그대들이 있어 학교가 아름답습니다’ 플랜카드를 들고, 등교하는 1~2학년 학생들을 축하하며 첫 인사를 나눴다. 자녀들을 등교시키는 학부모님들과도 반가운 미소와 인사를 건넸다.

    1학년 학생들은 “학교에 처음 등교해서 설레고, 선생님들이 반갑게 맞이해주셔서 기분이 좋다”며 “새로운 친구도 빨리 사귀고 싶다”는 입학 소감을 밝혔다.

    학부모님들은 “학교에서 흘러나오는 노랫소리가 아이들과 학부모들이 마음을 설레게 한다”며 “초등학교를 처음 등교하는 1학년 학생들이 잘 적응하고, 안전하게 학교생활을 보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미숙 교장은 “학생들이 건강하고 밝게 등교하는 모습을 보니 감회가 새롭다”며 “코로나19로 학교 현장과 여러 상황이 많이 바뀌었지만 학생들이 흔들리지 않고 수업에 집중할 수 있도록 방역과 안전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말했다.

    광양백운초는 등교 전, 자가진단시스템 문진 응답을 통해 건강 상태를 확인하고, 등교 후에는 열화상 카메라와 손 소독을 통해 학교방역에 힘쓰며 학교교육이 더 힘차게 성장할 수 있도록 만전을 다한다. 

     

    관리자 news@jeolla.com
  • Facebook Twitter KakaoStory Naver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