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온라인상담
  • 신안군 구내식당 식사 한방향 식탁 배치로 “코로나19 예방”

  • 작성일 2020-03-04 14:55:13 | 수정일 2020-03-04 14:56:09


  • 신안군(박우량 군수)에서는 “코로나19”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구내식당에서 마주보기 식사를 금지하는 등 신종 감염병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군은 지난 2월 20일부터 외부인의 식사를 차단하였으며, 3월 2일 점심시간부터 구내식당에서 한방향에서만 식사할 수 있도록 좌석배치를 바꿨다.

    이와 같은 조치는 감염병 전파 방지를 위해서는 얼굴을 맞대지 않고 2m이상의 거리를 이격해야 한다는 중앙방역대책본부의 코로나 대응지침에 따른 것이며 이를 통해 식사 중 밀접 접촉으로 인한 감염 전파 경로를 최소하여 직원간 전파 가능성을 낮출 수 있기 때문이다.

    군에서는 사무실내에서도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 했으며 특히 구내식당 출입시 마스크착용과 반드시 손소독제를 사용후 출입하도록 하고 배식 및 식사 중에는 대화를 자제하는 등 운영방침을 마련해 구내식당 운영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아울러 지역 음식점, 상점가 등 이용객이 감소하고 있어 부서별로 구내식당 이용하지 않는 날을 지정하여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을 덜어주고 지역경제활성화에 기여 할 수 있도록 직원들의 솔선수범과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했다. 

    신안군은 “군민들의 불안과 근심을 덜어주기 위해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코로나19 확산 예방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하고 “손 씻기, 마스크 상시착용, 기침예절 등 코로나19 행동수칙을 준수해 주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관리자 news@jeolla.com
  • Facebook Twitter KakaoStory Naver NaverBand